후지산 가득 담은 동경/시즈오카 4일